오즈클리닉 - 메디컬 칼럼

 



작성일 : 05-05-17 15:02 20050517150215
고주파 종아리 축소술
오즈
5117
고주파 종아리 근육 축소술

요즘 부쩍 고주파를 이용한 종아리 근육 퇴축술에 대해서 문의를 하시는 분들이 많아졌습니다.
가는 침을 근육 속에 넣고 고주파를 흘려보내서 근육을 태워버린다는 이론입니다.
고주파를 이용한 근육 퇴축술을 하는 몇몇 병원 들에서 여러가지 선전을 하고 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새로운 시술 방법을 무조건 무시하는 것은 나쁘지만 무조건 새로운 수술 방법이 좋다는 의식은 위험한 생각입니다. 좀 더 신중하고 상식과 경험에 근거한 판단이 필요합니다.
과거에 보톡스만으로 종아리의 근육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고 선전을 했던 병원들도 이제는 종아리에는 보톡스를 거의 시행하지 않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보다 효과적으로 종아리의 모습을 개선시킬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
그러한 보톡스 시술이 특별히 환자에게 해는 되지 않았지만 그로 인한 비용의 손실과 의료에 대한 불신은 많은 상처를 남겼다고 봅니다.

고주파가 처음 성형외과 의사들에게 소개되었을 때 많은 성형외과 의사들이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직접 시술을 해보기도 했습니다.
가는 침 만을 근육 속에 넣어서 근육을 효과적으로 위축시킬 수 있다면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고 성형외과 의사들의 입장에서도 조금 더 효과적으로 많은 환자들의 외모를 쉽게 변형시킬 수 있으니까 신기하게 생각이 되기까지 했습니다..
필자도 고주파가 처음 나왔을 때는 혹해서 자세히 알아보고 고주파를 사용한 시술을 보기도 했으며 대단한 흥미를 가지고 경과를 지켜보았습니다.
하지만 고주파 수술 자체가 처음 소개되었던 장미빛 설명과는 달리 수술 후 부기도 생각보다 심하고 수술의 효과는 너무 미미했습니다.
고주파를 사용하시는 선생님들도 일반인들에게는 효과가 좋은 획기적인 방법이라고 선전을 하시지만 의사들끼리의 모임에서는 너무 실망을 많이 했다는 말씀이 대부분이고 아직까지 종아리에서 고주파로 효과적인 결과를 얻으셨다는 분은 제가 아는 한 한 분도 없으십니다.
제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이러한 고주파 수술도 보톡스와 마찬가지로 2-3년이 지나면 선전을 하시는 분들도 없어질 것이고 많은 분들이 효과의 미미함에 실망을 하여 찾는 이조차 없어질, 일순간의 유행으로 끝날 수술 방법으로 느껴집니다.

고주파를 이용한 근육 퇴축술은 턱 근육에는 어느 정도는 효과가 있습니다.
하지만 생각보다 통증과 부기도 심하고 재발도 많이 되며 위험 요소도 많습니다.
안면 신경 마비나 근육 안에 피가 고이는 혈종, 그로 인해서 근육이 딱딱하게 굳어지는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고 이는 수술 후 수개월 뒤에도 생길 수 있는 부작용입니다.

종아리의 경우는 이보다 더 어렵습니다.
종아리 수술 시 가장 어려운 점은 종아리의 알통 근육이 굉장히 큰 근육이고 범위가 넓다는 점입니다. 작은 변화는 겉으로 거의 드러나지도 않고 환자를 고생만 시키는 꼴이 되기 일쑤이기 때문에 굉장히 큰 변화가 필요합니다.
보통 저희가 종아리 근육 절제술 시 제거하는 근육의 양은 300g에서 800g까지 제거를 하게 되는데 이는 굉장히 큰 양입니다. 이렇게 많은 양의 근육을 제거해야 종아리의 두께는 1-2 인치 정도의 감소를 보이고 종아리 전체의 모양이 얇아지면서 길어보일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고주파를 이용한 근육 제거술은 기껏해야 50-100 g 정도의 근육을 녹일 수 있고 그 효과는 극히 미미하여 외관상 거의 구분이 안되는 정도입니다.
또한 고주파로 근육을 여러 번 태워버리면 그 흉터가 근육 내에 남음으로써 구축 현상을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아직까지 고주파 수술로 종아리가 예뻐졌다는 분들이 거의 없는 것입니다.

의사라면 좀 더 간편하게, 좀 더 효과적인 새로운 시술 방법을 개발하는데는 게을리해서는 안되고 항상 다른 의사들의 의견이나 수술 방법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는 의사가 좋은 의사라고 봅니다.
하지만 의료의 특성상 환자들에게 시술하기 전에는 좀 더 신중하고 논리적인 접근이 필요하고 안전과 효과에 대한 확신이 있은 후에 시술을 해야 한다고 봅니다.
의료 소비자인 환자들도 마찬가지로 새로운 수술 방법에는 항상 신중하고 상식에 근거한 판단이 필요하다고 봅니다.